‘가짜 수산업자 금품 의혹’ 이동훈 “여권의 정치공작”(종합)



[서울=뉴시스] 이윤희 천민아 기자 =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대권 캠프 대변인을 지냈던 이동훈 전 조선일보 논설위원이 ‘가짜 수산업자’에게 금품을 받은 의혹으로 경찰 수사를 받은 뒤 여권 인사의 정치 공작 시도가 있었다고 13일 주장했다
기사 더보기


정치 ☜ 뉴스 정보글 확인하기!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