보복 소비에 명품 매출 ‘쑥쑥’…백화점 3사, 2분기도 호실적



[서울=뉴시스] 이국현 기자 = 롯데와 현대, 신세계백화점이 코로나19 장기화 상황에서도 소비 회복과 명품 매출 증가에 힘입어 올해 2분기에도 호실적을 기록했다
기사 더보기


정치 ☜ 뉴스 정보글 확인하기!


추천 기사 글